임옥환

[10-26] 임옥환

활짝 피기도 전에 무참히 꺾여 버린 한 송이 꽃이여! 이제 한줄기 빛이 되어 네 비참과 소외를 만인이 알도록 하얀 나래를 펴다오.

  • 안장장소 :국립5·18민주묘지
  • 묘역구분 :10묘역
  • 묘역번호 :10-26
  • 성      명 :임옥환
  • 출생년도 :1963-04-30
  • 사망일자 :
  • 이장일자 :
  • 직      업 :
  • 사망장소 :
  • 사망원인 :
  • 내      용 :

    "증언자의 증언을 토대로 요약한 내용입니다. 실제 사건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참고도서 : "그해 오월 나는 살고 싶었다", 5·18민주유공자유족회 구술)

서럽고 아픈 아이의 꿈

추모글을 남겨주세요

5·18민주화운동의 숭고한 정신과 역사적 의의를 왜곡하려는 그 어떠한 글이나 정보는 예고없이 삭제하오니 이점 양지하시기 바라며,
경우에 따라서는 법적인 책임도 물을 수 있음을 고지하는 바입니다.

댓글등록
추모글은 100자 이내로 작성해 주세요.현재 0자 (최대 100자)
:
:
추모글 입력

: 아래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 새로고침

  • 민주주의를위해 힘을 써주셔서 정말 감사드리고 언제나 기억하겠습니다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정유정 2022-05-25 15:03:46

  • 임옥환님 고향으로 정말 돌아가시고 싶었을텐데 정말 안타깝네요. 마음이라도 꼭 고향으로 돌아 가셨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수린 2022-05-24 22:21:53

  • 임옥환님 힘드셨을텐데 저희 나라를 위해서 힘을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사랑해요

    이예준 2022-05-24 21:11:47

  • 5.18민주화 운동의 숭고한 정신을 잊지 않겠습니다 계엄군에 맞서 싸워 광주를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언제나 잊지 않겠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저희를 위해 민주화운동을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최수윤 2022-05-24 20:38:11

  • 무서웠겠지만.. 위에 가셔도 부디 편하게 사세요..

    한정민 2022-05-24 20:36:40

  • 임옥환님 같은 분들 덕에 저희가 편하게 살고 있습니다 정말 감사하고 어린나이에 고향을 떠나 다른 지역으로 갔는데 이런 안타까운 일이 일어나 너무나도 슬픕니다 부디 편안하세요

    김소명 2022-05-24 20:27:26

  • 당신과 같은 사람들 덕분에 저희가 이런 세상에서 살 수 있는 것 같습니다. 비록 행방불명이 되어 어떻게 되셨는지는 모르지만 부디 편안하셨으면 좋겠어요.

    강지민 2022-05-21 13:07:59

  • 당신의 희생 덕분에 지금 이렇게 잘 살아갈 수 있는 것 같습니다.이 희생을 잊지 않고 기억하겠습니다.민주적인 사회가 될 수 있도록 도와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김민 2022-05-17 22:33:20

  • 당신의 희생을 기억하겠습니다. 민주주의의 디딤돌이 되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강이채 2022-05-17 19:14:36

  • 당신의 희생 잊지 않겠습니다.

    강현담 2021-05-21 10:03:59

  • 선배님이 있어 제가 조대부고를 편안히 다닐 수 있는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한도균 2021-05-20 00:27:29

  • 젊은 나이에 스스로 희생해서 민주주의를 실현시키신 선배님 항상 감사합니다.

    김형진 2021-05-20 00:21:10

  • 임옥환 선배님의 숭고한 희생으로 저희가 이렇게 잘 살아갈수 있습니다 선배님의 희생 잊지않고 끝까지 기억하겠습니다

    김창호 2021-05-19 22:41:51

  • 이 아픈 역사를 잊지 않겠습니다.

    강세진 2021-05-19 20:20:11

  • 애석하게 스러진 생애로서 대한민국의 민주주의가 꽃피울 수 있게 하심에 감사드립니다.

    임진서 2021-05-19 14:53: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