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정태

[1-58] 진정태

여호와는 나의 목자시니 내게 부족함이 없으리로다. 그가 나를 푸른 풀밭에 누이시며 쉴만한 물가로 인도하시는 도다. 내 영혼을 소생시키시고 자기 이름을 위하여 의의 길로 인도하시는 도다.

  • 안장장소 :국립5·18민주묘지
  • 묘역구분 :1묘역
  • 묘역번호 :1-58
  • 성      명 :진정태
  • 출생년도 :1954-06-03
  • 사망일자 :1980-05-21
  • 이장일자 :2006-08-24
  • 직      업 :대학생(경희대 한방과)
  • 사망장소 :도청 옆 자택 옥상
  • 사망원인 :흉부 총상
  • 내      용 : -그들의 총구는 모든 시민들을 향해 있었다
    1980년 5월 21일, 공수부대의 무차별 총격은 시위대 뿐만아니라 광주의 모든 시민들을 향해 있었다.
    경희대 한방과에 다니던 진정태 씨는 도청에서 총성이 터지자 아버지와 함께 상무관 맞은 편애 있는 자택 옥상으로 올라갔다. 옥상에 올라서자 도청 앞에 있던 공수부대의 정조준 사격이 가슴으로 날아왔다. 급히 전남대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지고 말았다. 망월동 입구에 있는 선산에 묻혔다. (증언자 : 김영희)



    "증언자의 증언을 토대로 요약한 내용입니다. 실제 사건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참고도서 : "그해 오월 나는 살고 싶었다", 5·18민주유공자유족회 구술)

추모글을 남겨주세요

5·18민주화운동의 숭고한 정신과 역사적 의의를 왜곡하려는 그 어떠한 글이나 정보는 예고없이 삭제하오니 이점 양지하시기 바라며,
경우에 따라서는 법적인 책임도 물을 수 있음을 고지하는 바입니다.

댓글등록
추모글은 100자 이내로 작성해 주세요.현재 0자 (최대 100자)
:
:
추모글 입력

: 아래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 새로고침

  • 5.18에 시위를 하다가 자택옥상에서 총을 맞고 사망하신것이 안타깝습니다 제가 꼭 기억하겠습니다.

    이정현 2021-05-17 14:41:47

  • 나라를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당신의 희생을 잊지 않을게요

    임채현 2020-05-18 11:21:52

  • 광주에서 슬픈죽음을 맞이한 진정태님 당신의 희생을 잊지 않을게요

    김찬진 2019-06-04 12:09:04

  • 5.18에 시위만했는데 죽임을 당하시다니 하늘에선 행복하세요

    손지훈 2019-05-31 09:31:35

  • 5.18에 끝까지 시위하시고 정말 대단하십니다. 저라면 그렇게 하지 못할 것 같습니다, 가슴에 날라온 총살 너무 아프고 제가 맞았더라면.......... 우리나라의 애국심 정말 대단하십니다

    김수경 2019-05-31 09:24:37

  • 5.18은 정말 고통스러운 기억 입니다 이 분 아니여도 많은 무고한 희생자가 더 많습니다 5.18 은 반드시 기억 해야되는 일 입니다 . 마음속에 항상 기억하고 있겠습니다

    김민서 2019-05-17 09:10:50

  • 아무 상관이 없는 사람까지 사망하는 것을 보니 슬프네요. 다른 사람이 이처럼 무고한 사람까지 사망 했다는 사실을 알았으면 좋겠습니다. 이 슬픈 역사 영원히 기억하면서 살아가야겠습니다.

    문창은 2018-05-18 13:48:54

  • 시위대가 아니더라도 무고한 시민들도 무차별 총격으로 사망한 일을 보니 안타깝습니다. 5.18 사건의 진실을 모두가 알았으면 좋겠습니다. 아픈 역사 꼭 기억할게요.

    최웅 2018-05-18 13:42:07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