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은택

[1-49] 임은택

아버지 당신의 숭고한 뜻은 우리에게 커다란 사랑으로 남아 바른 삶의 지표가 되었습니다. 훌훌 털어버리시고 부디 편히 잠드소서…….

  • 안장장소 :국립5·18민주묘지
  • 묘역구분 :1묘역
  • 묘역번호 :1-49
  • 성      명 :임은택
  • 출생년도 :1945-04-10
  • 사망일자 :1980-05-21
  • 이장일자 :1997-05-11
  • 직      업 :자영업
  • 사망장소 :광주교도소 옆 고속도로
  • 사망원인 :총상(대퇴부 관통, 우하퇴부 관통), 타박상(우견갑부 및 견갑골 골절)
  • 내      용 :-당신이 없어 너무 힘들었어요
    1980년 5월 21일, 임은택 씨는 광주에서 군인들이 빠져나갔다는 소식을 듣고 광주로 수금하러 가기로 마음먹었다. 마침 광주에 볼일이 있던 고귀석 씨를 비롯한 다른 사람들과 함께 차에 올랐다. 넷이 탄 차가 광주에 가까워질 무렵, 멀리서 총소리가 들렸고 놀란 임은택 씨와 일행들은 다시 차를 돌렸으나 곧 군인들에게 따라잡히고 말았다. 군인들이 쏜 총에 맞은 임은택 씨와 고귀석 씨는 간신히 숨을 내쉬고 있었다. 임은택 씨와 고귀석 씨를 끌고 도망칠 여력이 없던 나머지 사람들은 우선 달아났다. 군인들이 총에 맞은 둘을 발견하면 치료해 줄 거라고 믿었기 때문이었지만, 군인들은 임은택 씨와 고귀석 씨를 발견하고 치료는커녕 죽음으로 내몰았다.
    그 시각,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절에 갔던 아내 최정희 씨가 집으로 돌아왔다. 남편이 죽은 것도 모른 채 집에서 남편을 기다렸으나 밤이 늦도록 임은택 씨가 오지 않았다. 최정희 씨는 오지 않는 남편을 찾아 광주 구석구석을 뒤졌으나, 어디에서도 남편을 찾을 수 없었다. 어디에서도 발견 되지 않으니, 분명 살아있을 거라고 굳건히 믿었다. 그러나 5월 31일, 암매장 된 시체를 발굴하던 도중 임은택 씨의 시체가 발견되면서 최정희 씨의 믿음은 깨지고 말았다. 최정희 씨는 남편의 시체를 확인 한 뒤, 선산이 있는 창평에 임인택 씨를 안장했다가 1997년 신묘역으로 이장했다. 가족들이 모두 반대했지만 그녀는 남편이 다른 영령들과 함께 그날의 고통을 나눌 수 있게 해주고 싶었기에, 남편을 망월동에 묻었다. (증언자 : 최정희)


    "증언자의 증언을 토대로 요약한 내용입니다. 실제 사건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참고도서 : "그해 오월 나는 살고 싶었다", 5·18민주유공자유족회 구술)

당신이 없어 너무 힘들었어요

추모글을 남겨주세요

5·18민주화운동의 숭고한 정신과 역사적 의의를 왜곡하려는 그 어떠한 글이나 정보는 예고없이 삭제하오니 이점 양지하시기 바라며,
경우에 따라서는 법적인 책임도 물을 수 있음을 고지하는 바입니다.

댓글등록
추모글은 100자 이내로 작성해 주세요.현재 0자 (최대 100자)
:
:
추모글 입력

: 아래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 새로고침

  • 잊지않겠습니다

    노현선 2021-05-24 08:16:40

  • 죄 없는 시민을 총으로 쏴 못 움직이게까지 만들어놓고 손을 뒤로 묶고 여러군데 피멍이 들게까지 때린 것이 너무나 끔찍합니다. 게다가 암매장까지.. 군인이 했다는게 믿겨지지 않습니다.. 사람들을 지켜야 할 군인이 여러 죄 없는 시민분들을 부차별적으로 살해했다는게 너무나 끔찍하고 무섭습니다. 다시는 이러한 일이 일어나지 않았으면 합니다.

    배화영 2021-05-19 23:42:52

  • 잘못된 것을 바로잡아 민주주의를 지켜주신 희생자분들께 항상 감사하며 살겠습니다. 감정을 함께 공유하려고 하지만 희생자분들과 희생자 가족분들의 아픔을 제가 공감하는데 한계가 있지만, 얘기를 듣기만 해도 너무 마음이 아프고 안타깝다고 항상 느낍니다 감사합니다.

    홍준식 2020-05-18 17:29:41

  • 목숨 받쳐 희생해 주셔서 감사함니다.

    이정우 2019-05-30 12:53:57

  • 아주 안타까운 사건으로 돌아가셔서 매우 슬프고 이렇게 아무 죄도 없는 시민들을 죽였다는 사실에 너무 화가납니다

    손현석 2019-05-21 22:06:00

  • 정말 일어나선 않되는 일 때문에 억울 하게 돌아가시다니 정말 안타깝습니다 비록 돌아가셨지만 힘내세요

    손현석 2018-05-25 20:24:01

1